A0
2017.08.06 02:12

0730

조회 수 336 추천 수 0 댓글 0
Atachment
첨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작사 서의동
작곡 서의동
가사 소리 없는 전쟁을 알리는 종소리

이른 아침 내 머린 아직 간밤의 꿈 속에 있어
습관처럼 음 헤매다 떠밀리듯 나서는 길
희뿌연 거리로 하나 둘 모습을 보이는
표정 없는 얼굴의 우리는 지금 마치 속없는 인형들 같아
차창밖으로 던져진 의미없는 눈길처럼
그 마음 그대로 나를 묻어야 할 어김없는 시간
일곱시 반 일곱시 반

차창밖으로 던져진 의미없는 눈길처럼
그 마음 그대도 나를 묻어야 할 어김없는 시간
일곱시 반 일곱시 반 일곱시 반
소리없는 전쟁을 알리는 종소리
일곱시 반 일곱시 반 일곱시 반

0730a.gif

 

0730b.gif

 

?

  1. 06Aug
    by 단풍
    in A0

    0730

  2. 04Aug
    by
    in A0

    100일

  3. 06Apr
    by
    in A0

    10분 사랑

  4. 24Aug
    by
    in A0

    10월에 서서

  5. 21Aug
    by
    in A0

    1노 2김가

  6. No Image 22Sep
    by
    in A0

    3.1운동의 노래

  7. No Image 09Sep
    by
    in A0

    38선은 38선에만 있는 것이 아니다

  8. 06Aug
    by
    in A0

    3대 헌장 높이 들고 통일을 합시다

  9. 08Aug
    by
    in A0

    3대 헌장가

  10. 10Aug
    by
    in A0

    4中2

  11. 21Aug
    by
    in A0

    4학년

  12. 21Aug
    by
    in A0

    5.18

  13. No Image 22Aug
    by
    in A0

    5.3 항쟁가

  14. 06Aug
    by
    in A0

    50년 학살

  15. 22Aug
    by
    in A0

    6.10 출정가

  16. 06Aug
    by
    in A0

    6.15 아리랑

  17. 08Aug
    by
    in A0

    6.15 청학 연대가

  18. 28Aug
    by
    in A0

    7년을 기다리어 7일을 우는 그대처럼

  19. 21Aug
    by
    in A0

    7년의 그리움

  20. 22Aug
    by
    in A0

    8시간 노동제를 위하여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2 Next
/ 162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