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21 13:30

민주 (햇살)

조회 수 5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원작시 신경림
작곡 안혜경
가사 너는 햇살 햇살이었다
산다는 일 고달프고 답답해도
네가 있는 곳 찬란하게 빛나고
네가 가는 길 환하게 밝았다.

너는 불꽃 불꽃이었다.
갈수록 어두운 세월
스러지는 불길에 새불 부르고
언덕에 온 고을에 불을 질렀다.

너는 바람 바람이었다.
거센 꽃바람이었다.
꽃바람 타고 오는 아우성이었다.
아우성 속의 햇살 불꽃이었다.

너는 바람 불꽃 햇살
우리들 어둔 삶에 빛 던지고
스러지려는 불길에 새 불 부르는
불꽃이다 바람이다 아우성이다.
불꽃이다 바람이다 아우성이다.
앙코르악보 앙코르악보
수록앨범 의연한 산하

민주.png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PDF 앙코르악보 원작시 작사 작곡
64 타는 진달래 file 정희성
63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file 이상화 변규백
62 누나의 얼굴 file 윤동주 김영동
61 서시 file 윤동주
60 십자가 file 앙코르악보 윤동주 채일손
59 서시 file 윤동주 정세현
» 민주 (햇살) file 앙코르악보 신경림 안혜경
57 떠남이 아름다운 사람들이여 (언제나 떠날 때가 아름다웠지) file 앙코르악보 박혜정 김삼헌
56 아직과 이미 사이 file 박노해 박향미
55 이 길의 전부 file PDF 앙코르악보 박노해 유인혁
54 강철 새잎 file 앙코르악보 박노해 조민하
53 겨울 패랭이 file 앙코르악보 박노해 윤혜숙
52 강철은 따로 없다 1 file 앙코르악보 박노해 이원경
51 검은 산에 file 앙코르악보 박노해 정영주
50 고백 file 앙코르악보 박노해 고승하
49 내가 흘러 너에게 닿아야 한다 file 앙코르악보 박노해 Believe 원곡
48 노동의 새벽 file 박노해 김용수
47 그리움 file 박노해 이건
46 민들레처럼 file PDF 앙코르악보 박노해 조민하
45 그 해 겨울나무 file 박노해 이시연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