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뭄

by 단풍 posted Aug 10,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작사 김민기
작곡 김민기
가사 갈숲 지나서 산길로 접어 들어가
몇구비 넘으니 넓은 곳이 열리난다
길섶에 피인 꽃 어찌 이리도 고우냐
공중에 찬 바람은 잠잘 줄은 모르난다

오랜 가뭄에 논도 밭도 다 갈라지고
메마른 논두렁엔 들쥐들만 기어간다
죽죽 대나무야 어찌 이리도 죽었냐
옛집 추녀엔 이끼마저 말라 버렸네

이 가뭄 언제 끝나 무슨 장마 또 지려나
해야해야 무정한 놈아 잦을 줄을 모르난다
걸걸 걸음아 무심한 이 내 걸음아
흥흥 흥겹다 설움에 겨워 흥겹다

* 에헤야 얼라리야
얼라리난다 에헤야
텅빈 지게에 갈잎물고 나는 간다
앙코르악보 앙코르악보

가뭄.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