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은 따로 없다 1

by 단풍 posted Aug 08,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작사 박노해
작곡 이원경
가사 우리 모두는 무쇠와 같아
때로는 무르게 보일지라도
온몸으로 부딪혀 담금질하면
저 빛나는 강철이 되리라

무르지 않고 굽지 않는
빛나는 강철은 따로 없어라
기나긴 시련 거쳐 당당히 선
저 강철의 모습을 보아라

그 모습은
핏발 선 얼굴도,들떠 있는 쉿소리도 아니요
투쟁의 용광로에서 다듬어진
부드럽고 넉넉히 열려진 가슴

강철은 따로 없어라
우리 이제 강철되어 가리라
작은 싸움도 온몸 부딪쳐 가며
큰 싸움 빛낼 승리의 길로
앙코르악보 앙코르악보

강철은 따로 없다.png